> 뉴스 > 제약산업
삼일제약, 안구건조증 치료 개량신약 ‘레바케이점안액’ 3월 1일 출시
안성종 기자  |  asj1124@medicolum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3.06  12:06:0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삼일제약이 ‘레바미피드’ 성분 안구건조증치료 개량신약 '레바케이점안액'의 보험급여가 등재됐으며, 3월1일 출시한다.

'바케이점안액'의 주 성분인 ‘레바미피드’는 주로 위궤양, 위염 치료제로 사용되고 있는 성분으로 위장관 내 뮤신의 분비를 촉진하는 역할을 한다. 이 성분을 점안제로 사용할 경우 안구의 뮤신 분비가 증가하고 각막 및 결막 상피 장애가 개선되는 등의 효과가 있다. 일본에서는 2012년부터 이미 점안액으로 출시돼 사용되고 있으나 ‘레바미피드’ 성분의 물에 잘 녹지 않는 성질 때문에 현탁액으로 만들어져 이물감과 자극감이 단점으로 지적돼 왔다. 삼일제약의 ‘레바케이점안액’은 현탁액 특유의 자극감과 이물감을 개선했다.

또한 ‘레바케이점안액’은 지속적인 뮤신 분비를 통해 윤활 효과와 더불어, 눈물샘 개선 및 안구의 마찰관리를 통해 항염증 효과를 나타내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또한 허가상 용법용량은 1일 4회로 디쿠아포솔 등 타 성분 대비 점안횟수를 줄여 복약 편의성 등 경쟁력을 갖춘 제품이라고 회사측은 밝혔다.

‘레바케이점안액’은 국내 임상시험에서 위약대비 우월성을 입증 받아 지난 해 개량신약으로 인정됐고, 이후 4개월 만에 급여적정성을 인정받았다. 당시 약평위는 성인 안구건조증 환자의 각결막 상피 장애에 급여 적정성이 있다고 판단했다. 삼일제약은 ‘레바케이점안액’이 안구건조증 치료제 시장에서 새로운 치료옵션으로 부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삼일제약은 ‘레바케이점안액’ 외에도 히알루론산나트륨 성분의 ‘히아박점안액’ 사이클로스포린 성분의 '레스타시스점안액' 등을 독점 판매하고 있어 급여 안구건조증 치료제의 다양한 라인업을 구축하고 있다. 이 같은 제품 라인업을 강점으로 안구건조증 치료제 시장에서 단숨에 강자로 부상할 것으로 업계는 보고 있다.
삼일제약 관계자는 "레바케이가 출시되면, 안구건조증 환자들이 더욱 폭넓게 치료받을 수 있는 기회가 생길 것으로 기대한다.”며, “삼일제약은 앞으로도 안질환 분야의 토탈케어를 구축해 환자를 치료하는데 있어 의료진들에게 폭 넓은 치료 옵션을 제공할 것이다.”고 밝혔다. 

안성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디칼럼(http://www.medicolum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주간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회사 웹메일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39길 34-5, 805호(한강로2가, 리버파크)  |  대표전화 : 02-749-0322  |  팩스 : 02-749-0323
(주)메디칼럼  |  등록번호 : 서울 아 02869  |  등록일 : 2013년 11월 08일  |  발행인·편집인 : 김현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민
광고문의 : TEL. 02-749-0322   FAX. 02-749-0323   E-mail. webmaster@medicolumn.com
Copyright © 2013 메디칼럼. All rights reserved.